top of page
Search

2023년 5월 22일

이번 선정 도서는 "아무튼, 메모" 입니다.

"메모는 재료다. 메모는 준비다. 삶을 위한 예열과정이다. 언젠가는 그중 가장 좋은 것은 삶으로 부화해야한 다."


"메모장이 꿈의 공간이면 좋겠다. 그 안에 내가 살고 싶은 세상이 있다면 더 좋다. 그 안에서 나는 한 해한 해 나이 들고, 곧 잊힐 상처와 결코 잊히지 않을 슬픔이 어떻게 다른 것인지 알게 된다. ~중략~ 길을 잃 으면 메모장을 펼쳐보겠다."


이 압도적인 속도감은 무엇인가. 아무래도 관심사의 책이다보니 더 그랬을지도 모르겠으나, 내가 처음 읽은 아무 튼 시리즈는 〈아무튼, 메모>였고 이것은 무척이나 행복한 책이었다. 책을 읽는 동안도 몹시 행복했다.


내용도 내용이지만, 사람들 뛰어놀고 있는 공원 한켠에 가만히 앉아 볕을 받으면서 읽은 책의 감각은 이루말할 수 없이 좋다. 처음 읽는 순간만해도 당신은 비메모주의자에 대해 말하는 것인가! 라고 소리지를 뻔 했으나, <아무튼, 메모> 는 비메모주의자가 메모주의자가 된 상황에 대해 이야기했다. (처음에는 이 정혜윤이라는 작가가 책을 날로 썼구나!하고 사기를 당한줄 알고 꽤나 놀랬다!) 어쨌거나 이랬거나 저랬거나 지금은 지극히 메모주의자가 되고나서의 이야기. 엄청 진지한데, 생각보다 진지함에서 나오는 그런 모호한 귀여움과 재치를 느낄 수 있는 책이었다. 고로 이<아무튼, 메모>의 관전포인트는 "진지하게 재미있다." 이겠다. 어쩌면 나랑 개그코드가 맞아서 그럴지도 모 르겠지만.


부분 발췌: 은비, 아무튼, 메모 - 정혜윤 / 아무튼 시리즈 위고, 네이버 블로그, 2020.4.9


-


아무튼, 메모

이것으로 나의 내일이 만들어질 것이다 / 아무튼 시리즈 28


정혜윤 저

분류: 에세이

- 모임날짜: 6/3/2023 (토)

모임시간: 5 - 7:30PM

모임장소: 온라인


+ 참석을 원하는 분들은 오픈톡에서 RSVP를 부탁드립니다.


+ 온라인모임입니다. 당일 오전에 카카오톡을 통해 개인별로 초대장이 발송되니, 운영자 "재호"와 1:1 대화기록이 없는 분들은, DMV북클럽 오픈챗방에서 아이디 "재호"를 찾아 1:1 Open Chat 줌 링크를 요청해주세요.

36 views0 comments

Recent Posts

See All

Comments


bottom of page